[정보] 프리세일, 메인세일, 프라이빗세일 이란?


프라이빗세일, 프리세일, 메인세일 이란?

(ICO 코인을 구매한다면 꼭 알아야 할 필수 정보)




앞서 ICO에 대해 알아보았습니다. (아래 링크)

[정보] 가상화폐, ICO란 무엇인가?


ICO를 투자할 때 기간에 따라 큰 틀은

아래와 같이 구분할 수 있습니다.


일반적인 순서 - 프라이빗세일 > 프리세일 > 메인세일(또는 크라우드, 퍼블릭세일)



1. 프라이빗세일 (Private sale)

비공개로 진행하는 ICO로 가장 큰 BONUS(%) 혜택을 많이 받습니다.

얼리백커(Early Backer)라고 하기도 하며, 일반인에게는 공개되지 않으면서 최소 투자금액 또한 높습니다.


2. 프리세일 (Pre sale)

프리세일이란 명칭은 일반판매에 앞서 특별판매 하는 방식입니다.

메인 세일에 비해 마찬가지로 구간 별 큰 BONUS(%)를 받습니다.


프라이빗세일이나 프리세일은 ICO를 진행하는 개발자 입장에서 가장 중요한 시기입니다.

여기서 이 프로젝트를 성공적으로 진행 할 수 있는 가능성을 열 수 있는 첫걸음이기 때문입니다. 

그렇기 때문에 최소 투자금액이 높고, 그만큼 보너스도 많이 받게됩니다.


3. 메인세일 = 크라우드세일 = 퍼블릭세일

메인세일은 공개적으로 ICO 클라우드 펀딩을 본격적으로 받는 구간입니다. 누구나 참여 할 수 있고

개발자가 지정한 명칭에 따라 메인세일(Main Sale), 크라우드 세일(Crowd Sale) , 퍼블릭세일(Public Sale)로 

바꿔서 부르기도 합니다. 메인 세일은 프라이빗과 프리세일에 비해서는 낮은 %의 혜택을 받습니다.

※기업별로 순서나 명칭은 조금씩 변동할 수 있습니다. 큰 틀을 기점으로 나눈 방식으로 이해하시면 좋겠습니다.


(메디블럭 코인의 ICO 예시)



위의 설명드린 [1,2,3번]의 세일 구간에서 아래와 같이 더 디테일하게 쪼개지기도 합니다.


(1) 공모방식에 따라 나눠지는 세부 방식

얼리버드(Early Bird) / 한정기간 / 일반(Normal) 등등 

얼리버드는 일반보다 더 많은 보너스를 받습니다. 


(2) 투자 목표치에 따른 방식

ICO는 항시 투자 목표치(Cap)을 가지고 있기 때문에,

투자 목표치를 구분하는 방식에도 아래와 같은 분류가 있습니다.


소프트캡(Soft Cap) - 목표 금액을 넘어선 후 약정된 기간이 지나면 종료

하드캡(Hard Cap) - 제시한 투자금액이 달성되면 종료

히든캡(Hidden Cap) - 투자금 목표치를 공개하지 않는 방식



실제 투자를 하시려고 내용을 들여다보시면 위와같은 용어들이 빈번하게 나옵니다.

참고가 되셨으면 좋겠습니다.


< 블로그 Bitcoin 카테고리에서 더 많은 글을 볼 수 있습니다 ▼ >

Copyright© 에어드랍가즈아 All Rights Reserved.
• 제휴문의 : help@bitnj.co.kr • 회사명 : 비트엔제이 / 사업자등록번호 : 139-06-18737